Mangareva
전통적인 폴리네시아

망가레바 & 갬비어 제도

망가레바(Mangareva)

갬비어 제도는 타히티에서 남동쪽으로 약 1,600 킬로미터(1,000 마일) 떨어져 있습니다. 폴리네시아 신화에 의하면 망가레바는 마우이 신에 의해 해저에서 들어 올려진 것이라 전해집니다. 망가레바의 산들은 커다란 대성당처럼 빛나는 라군과 주변 섬들 위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한때 폴리네시아에서 천주교의 중심지였던 망가레바는 더욱 전통적인 폴리네시안의 생활 양식을 따르고, 타히티 사람들을 위한 양식 진주 산업의 중요한 공급원이 되었습니다. 도보 또는 보트로 진주 농장을 따라 섬을 여행하는 여행객은 1800년대부터 이어져 내려온 교회, 수도원, 관측소, 학교 등 놀랄만한 탐험을 할 수 있습니다. 무지개 빛깔의 진주조개껍질이 새겨진 제단이 있는 리키테아 교회의 세인트 미쉘(St. Michel)과 같은 일부 구조물은 여전히 사용되고 있습니다.

Mangareva map

망가레바 섬에 대하여

1,239명의
거주민
6 SQ. MI. / 9.6 KM²의
면적
리키테아(RIKITEA)
행정 중심지
4시간 25분의
타히티로부터 비행시간

망가레바에 머물러야 하는 이유

한적한 제도

갬비어 제도는 사람의 발길이 거의 닿지 않은 곳이며, 방문하는 여행자들은 지역 주민들의 따뜻한 인사에 특별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적하고 편안한 갬비어 제도는 독특한 풍경 변화와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자연과 문화의 보물을 여행자에게 제공합니다.

숨이 멎을 듯한 라군과 무성한 산

전체 제도를 대표하는 라군은 타히티의 섬들 중에서 어쩌면 가장 아름답다고 할 수 있습니다. 투명함, 모래 빛, 그리고 에메랄드빛이 조화로우며 산호 헤드로 뒤덮인 이곳은 무성한 초록 산으로 둘러싸인 주변과 놀라울 만큼 대조적인 파란 색채를 띄고 있습니다. 등산객들은 망가레바를 탐험하면서 끝없는 보물을 발견할 것입니다.

프렌치 폴리네시아에서 가장 큰 성당

망가레바는 마라에와 다른 유적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매혹적인 19 세기 종교적 유산으로 더 유명합니다. 이곳의 사람들은 신앙이 산을 움직일 수 있다고 말합니다. 갬비어에서 신앙은 엄청난 양의 산호를 옮겼습니다. 갬비어는 폴리네시아 천주교의 요람인 만큼 선교사와 섬 주민들에 의해 1840 ~ 1870년 사이에 건설된 수백 개의 종교 건축물이 특징입니다. 건축물에는 교회, 노회, 수도원, 학교 및 관측소가 포함됩니다. 리키테아(Rikitea)에서 아카마루(Akamaru), 아우케나(Aukena) 및 타라바이(Taravai)를 방문할 수 있습니다. 일부는 놀랍도록 잘 보존되어 있지만, 나머지는 폐허가 되었습니다. 프렌치 폴리네시아의 가장 크고 오래된 기념물은 리키테아에 자랑스럽게 서있습니다. 대성당 세인트 미셸(1848)은 최근 2012년에 개조되었습니다.